공지사항 상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성
제목 20234년 장서각 온라인 특별전 '조선의 중흥군주 영조대왕' 개최
작성자 왕실문헌연구실 등록일 2024-05-24 조회수 733

2024년 장서각 온라인 특별전 '조선의 중흥군주 영조대왕' 개최

 

 

전시기간: 2024.05.24 - 상설

온라인 플랫폼의 형태로 제공되므로 언제, 어디서든 자유롭게 관람이 가능합니다. 많은 관람 부탁드립니다.

장서각 온라인 전시관(바로가기)

 

전시안내

- 영조 등극 300주년을 기념 2024년 장서각 온라인 특별전 '조선의 중흥군주 영조대왕'은 영조의 생애를 조망해 보고, 그가 치적으로 자부한 탕평한 인재 등용, 양역(良役)을 개선한 균역법, 개천의 준천사업, 서얼과 공비(公婢) 정책, 법전 정비 등의 정치적 성과는 물론 자손과 신하, 백성들에게 남긴 글과 글씨를 통해 그의 인간적 면모와 정치 철학 등을 살펴보기 위해 기획되었습니다. 

 

- 장서각과 타 기관 소장 자료 총 86종 240면을 △후궁 소생으로 삼종혈맥을 잇다, △52년을 국정 쇄신에 힘쓰다, △글로 성찰하고 소통하다 등 총 3부로 나눠 구성하였습니다.

 

 ‘후궁 소생으로 삼종혈맥(三宗血脈)을 잇다에서는 '중흥군주' 영조의 탄생에서 승하까지 그의 생애에서 효종, 현종, 숙종의 혈통을 계승하여 조선의 중흥 군주로서의 면모를 부각시키려 하였습니다. 이를 위해 영조가 추진한 정치적 리더십과 검약한 왕실을 표방하며 일상에서부터 백성의 모범이 되고자 했던 영조의 삶을 왕실 문헌을 통해 살펴봅니다. 

 

 ‘52년을 국정쇄신에 힘쓰다에서는 조선의 역대 국왕 중 52년이란 최장 기간동안 재위에 있던 영조가 이룬 치적들을 관찬 자료와 기록화를 통해 상세히 소개합니다. 이를 통해 재위 초기부터 반란과 충역시비(忠逆是非)로 점철된 격랑의 시대를 견뎌낸 한 나라의 군주로서 영조가 중심을 잃지 않고 화합과 균형을 도모하며 국정 쇄신을 추진하려 했던 면모를 파악할 수 있습니다. 

 

 ‘글로 성찰하고 소통하다에서는 영조의 어제와 어필을 통해 영조가 자손 및 관료, 백성들과 소통하는 모습을 살펴봅니다. 영조는 그의 자호 '자성사(自醒舍)'에서 알 수 있듯 끊임없이 자신을 성찰했던 군주로서 자신이 지은 글과 글씨를 통해 신민에게 주요 정책으르 설득하는 군사(君師)로서의 면모와 인간적으로 교감하려는 자상한 면모도 보여줍니다. 

 

이전글/다음글: 다음글, 이전글로 구성
다음글 2024년 제1차 장서각 소장 주요 문화유산 콜로키움 개최
이전글 2024년도 장서각 청년인턴 외국어 분야 공개 채용 - 서류전형 결과 안내
TOP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