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행사(개최결과) 상세: 행사명, 종류, 기간, 장소, 주관부서,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성
행사명 2023년 한국학국제학술회의
종류 학술활동/강좌 기간 2023-12-05 ~ 2023-12-06
장소 호주국립대학교 주관부서 국제교류처
첨부파일

한국학중앙연구원(AKS)은 호주국립대학교에서 2023년 12월 5일(화)부터 12월 6일(수)까지 2일간 “AKS-KSAA 한국학국제학술회의”를 대양주한국학회 (KSAA)와 공동 개최하였다. 1979년부터 격년으로 개최되어 온 한국학국제학술회의는 한국학 분야의 심도 있는 학술적 논의를 증진시키고 한국학 연구자 간 인적 교류를 활성화하는 데 기여해 왔다. 한국학국제학술회의는 최근 10여 년간 권역별 해외 한국학의 특화된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정기 학술 행사로 기능해 왔으며, 이러한 성과를 토대로 올해는 대양주 지역 한국학의 연구 동향을 파악하고 현지 한국학 연구자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대양주한국학회와 공동으로 주최했다.


“AKS-KSAA 한국학국제학술회의”는 호주 캔버라에 위치한 호주국립대학교에서 12월 5일(화)부터 12월 6일(수)까지 2일간 개최되었으며, “팬데믹 이후 한국학의 돌파구”를 주제로 60여 명의 발표가 이루어졌다. 개회식에서는 호주국립대학교 아시아태평양대학 헬렌 설리번(Helen Sullivan) 학과장과 김완중 주호주 대한민국 대사의 축사, 안병우 원장의 환영사가 이어졌다. 안병우 원장은 환영사에서 대양주한국학회가 그동안 한국학의 저변 확대와 연구 심화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해 왔으며, 이번 학술대회에서 소개될 다채로운 최신 연구 성과가 향후 본원의 각종 해외한국학사업 추진과 계획 수립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미국 조지워싱턴대학교 김지수 교수는 “국제화/다양화되는 한국학: 전망과 도전”이라는 주제로, 호주국립대학교 황경문 교수는 “한국 역사학의 도전과 보상”이라는 주제로 기조강연을 했다. 일반 발표는 주제에 따라 총 17개의 패널로 진행되었으며, 한국의 역사, 언어, 문학, 사회, 문화, 정치, 경제, 인류, 예술 등 여러 분야의 최신 연구 성과가 발표되었다. 발표자의 소속 국가는 한국, 호주, 뉴질랜드, 영국, 일본, 미국, 중국, 대만, 싱가포르, 러시아, 멕시코 등으로 다양했고, 총 참가자는 100여 명에 달했다.


학술대회 전날인 12월 4일(월)에는 한국학중앙연구원이 후원한 ‘KSAA 대학원생 워크숍’이 개최되었다. 대학원생 워크숍에서는 대양주 지역 여러 대학의 교수들이 학술적 글쓰기, 논문 출판, 구직 활동, 자기 관리 등 대학원생들에게 꼭 필요한 주제로 강연했고, 대학원생 참가자들은 각자의 연구 주제와 방법론을 발표했으며 소그룹 단위로 발표문에 대한 담당 교수의 피드백을 받았다. 호주와 뉴질랜드 곳곳의 대학원생 15여 명이 참여한 이번 워크숍은 대양주 지역 차세대 한국학자 양성에 중요한 밑거름이 된 행사였다.


또한, 이번 학술대회에는 한국학중앙연구원 펠로십 기수혜자인 한은정 교수(Salisbury Univ.), 이정우 교수(Univ. of Edinburgh), 박홍재 교수(Western Sydney Univ.)가 본원의 지원으로 일반 발표자로 참여해 최근 연구 성과를 공유했고, AKS 펠로우 미팅을 통해 미국, 영국 및 호주의 한국학 연구 및 교육 현황과 향후 본원의 지원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 밖에도 학술회의 기간 본원 및 국제교류처 사업 소개 데스크를 운영하여 해외 한국학 사업 및 한국학자료통합플랫폼을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이를 통해 참가자들은 한국학 분야의 다양한 연구 및 교육 기회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었고, 본원에서 올해 4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한국학 자료 통합 검색 시스템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었다.


이번 국제학술회의는 전 세계 한국학자들의 관심 속에 성공적으로 개최되었으며, 대양주 지역 한국학자들과의 학술적인 교류 및 면담을 통해 한국학 분야의 최신 연구 동향을 파악하고 국제적인 협력을 강화하는 의미가 있었다. 향후에도 한국학중앙연구원은 국제학술회의를 통해 해외 한국학의 현황을 파악하고, 한국학의 저변 확대를 위한 전략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전글/다음글: 다음글, 이전글로 구성
다음글 제183회 해외한국학 콜로키움
이전글 제179회 해외한국학 콜로키움
TOP
전체메뉴